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2800572
한자 禪雲寺兜率庵內院宮
영어공식명칭 Naewongung Hall of Duyuram Hermitage, Seonunsa Temple
영어음역 Seonunsa Duyuram Naewogung
이칭/별칭 도솔천 내원궁,내원,상도솔암
분야 종교/불교,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전라북도 고창군 아산면 삼인리 618[도솔길 294]
시대 고대/남북국 시대/통일 신라,조선/조선 후기
집필자 안후상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불전
양식 일자집 팔작지붕
건립시기/일시 1817년연표보기
정면칸수 3칸
측면칸수 2칸
소재지 주소 전라북도 고창군 아산면 삼인리 618[도솔길 294]지도보기
소유자 선운사
문화재 지정번호 전라북도 문화재자료 제125호
문화재 지정일 1986년 9월 9일연표보기

[정의]

전라북도 고창군 아산면 삼인리에 있는 조선 후기 선운사 도솔암의 지장보살상을 안치한 불전.

[개설]

설화에 의하면, 수미산 꼭대기로부터 12유순(由旬) 되는 곳에 도솔천이라는 천계(天界)가 있고, 거기에 내원궁과 외원궁이 있다고 한다. 내원궁에는 미륵보살이 장차 부처가 되어 세상을 제도할 때를 기다리며 머물고 있다고 전한다. 따라서 선운사 도솔암 내원궁은 미륵보살이 안치된 전각이어야 한다.

[위치]

나한전 뒤의 가파르고 좁은 돌계단 위쪽 천인암(千仞岩)이라는 바위 위를 상도솔암이라고 한다. 이중 ‘두솔암내원궁(兜率庵內院宮)’이라 쓰인 현판이 있는 곳이 선운사 도솔암 내원궁이다.

[변천]

원래 선운사 도솔암 내원궁은 통일 신라 때부터 있었다고 전한다. 1511년(중종 6)에 중창하였고, 1694년(숙종 20)에 3창(三創), 1817년(순조 17)에 4창(四創)하였다고 한다.

[형태]

거대한 바위 위에 세워졌기 때문에 기단이 없는 원형 초석에 장초석(長礎石)이 함께 사용되었다. 정면 3칸 측면 2칸의 팔작지붕에 두리기둥을 사용하였고, 벽선에 아자형(亞字形) 이분합문(二分閤門)을 달았다. 천장의 구조는 우물천장이다. 건물의 규모는 작지만 겹처마에 팔작지붕이 올려 있어 화려하고 안정된 느낌이다.

[현황]

선운사 도솔암 내원궁에는 금동지장보살좌상[보물 제280호]이 안치되어 있다. 1986년 9월 9일에 전라북도 문화재자료 제125호로 지정되었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