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고창문화대전 > 고창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용2(문화와 교육) > 문화·예술 > 문화예술작품

  • 「고창에서 의사를 만났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북도 고창군을 여행하면서 소규모아카시아밴드가 만든 대중가요. 「고창에서 의사를 만났네」는 소규모아카시아밴드가 7일 동안 무작정 국내 여행을 떠나서 겪은 경험을 담은 스페셜 앨범 『일곱 날들』에 수록된 곡 가운데 하나이다. 소규모아카시아밴드는 즉흥적으로 방문한 고창에서 그들의 팬클럽 회원인 의사를 만나서 이야기를 나누었고, 이 느낌을 즉석에서 「고창에서 의사를 만났네」라는 노래로...

  • 「고창의 노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북도 고창군 에서 만든 군(郡)의 노래. 「고창의 노래」는 변성수가 노랫말을 짓고 당시 전주성신여중고등학교 강병규 음악 선생이 곡을 붙여 전라북도 고창군 에서 군가(郡哥)로 불리는 노래이다. 「고창의 노래」는 군의 주요 행사나 민간 행사에서 애창된다. 「고창의 노래」는 3절로 이루어져 있다. 1절에서는 고창의 상징인 방장산·선운사·서해를 배경으로 고창의 지형적 특색을 담았고,...

  • 「내 마음의 풍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북도 고창군 고수면 상평리 조산분교장에서 이영재 감독이 촬영한 영화. 「내 마음의 풍금」은 시골에서 순박하게 살아온 한 소녀의 풋풋한 첫사랑을 아름답게 담아 낸 영화로 지금은 폐교된 고수면 상평리 조산분교장에서 촬영되었다. 영화에서는 강원도 산골 산리마을 산리초등학교로 묘사된다. 「내 마음의 풍금」은 1999년 개봉되어 많은 사람의 사랑을 받았으며, 2000년 제37회 대종상...

  • 「내 사랑 진채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 출신의 소리꾼 진채선의 삶과 사랑을 소재로 만든 국악 칸타타. 「내사랑 진채선」은 고창에서 태어난 최초의 여류 소리꾼 진채선과 판소리 여섯 바탕의 사설을 정리하고 판소리 발전을 위해 평생을 바친 동리 신재효, 문화와 예술을 그 누구보다 사랑했던 흥선대원군의 이야기를 독창과 합창이 어우러지는 칸타타 형식으로 판소리 목으로 부를 수 있도록 만든 작품이다. 작곡은 김현민,...

  • 「대장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 지역을 배경으로 조선시대 의녀 서장금의 성공담을 다룬 텔레비전 드라마. 「대장금」은 중종[재위 1506~1544]의 신임을 받은 의녀(醫女)였던 서장금(徐長今)의 삶을 재구성한 픽션 드라마이다. 50% 넘는 시청률을 기록하였으며, 중국·대만·일본·미국 등지에도 수출되어 많은 인기를 끌었다. 드라마의 일부 내용이 전라북도 고창군의 선운사 진흥굴과 도솔암 등지에서 촬영되...

  • 「모양성 답성놀이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서 김경주가 모양성 답성놀이를 모티프로 하여 만든 춤. 우석대학교 무용학과 김경주 교수가 지역에 묻혀 있는 민속적 요소의 춤을 무대화한 창작 춤이다. 김경주 교수는 우석대학교 무용학과에 부임한 첫해에 전라북도 무용의 어제와 오늘을 깊이 연구하면서 마을에서 이어져 오는 전통 춤의 깊은 울림에 매료되어 1993년부터 전라북도 11개 시군을 답사하면서 근대화 물결 속에서...

  • 「선운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 있는 선운사를 배경으로 송창식이 만든 대중가요. 「선운사」는 선운사와 동백꽃을 모티프로 만든 노래로 노랫말이 한 편의 시처럼 아름다워 많은 이들의 사랑을 받았다. 동백꽃이 지는 모습을 시청각적으로 잘 살려 표현하였다. 통기타 반주에 맞추어서 부르는 노래로, 1절로 이루어져 있지만 1절이 끝난 뒤 간주가 이어지고 “눈물처럼 후두둑 지는 꽃 말이에요”에서부터 다시 부...

  • 「안현 돋음볕마을 벽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부안면 송현리 안현마을에 송주철 공공디자인연구소가 미당 서정주의 시 「국화 옆에서」를 모티프로 그린 벽화. 안현마을은 전라북도 고창군 부안면 송현리에 있는 인구 72명의 자그마한 시골 마을이다. 미당 서정주 마을로 더 잘 알려진 곳으로 미당과 그의 시를 기리고자 마을 뒷산에 국화를 심고 ‘100억 송이 국화축제’를 열어 2006년 농림부가 선정한 ‘녹색 농촌 체험...

  • 『전북 고창의 문화유산노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북도 고창군에 있는 문화유산을 노래한 음반. 고창문화원에서 고창군의 문화유산을 기리는 노래를 만들고자 만든 음반이다. 2004년 9월 15일에서 10월 14일까지 가사를 공모해서 10월 26일에 당선작을 발표하였다. 당선작은 2004년 11월에 『전북 고창의 문화유산노래』로 발표되었다. 작곡은 모두 나훈아의 「고향역」을 작곡한 임종수 작곡가가 하였다. 고창읍성을 배경으로 작성된...

  • 「천명-동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창을 비롯한 전라북도 일대를 배경으로 동학 농민 혁명을 소재로 만든 창극. 창작 창극 「천명-동학」은 역사적으로 실재했던 사건을 예술적으로 재창조한 작품으로 동학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하여 만들었다. 녹두장군 전봉준을 중심으로 봉건 체제에 대항하고 외세로부터 민족을 지키려 하는 동학 농민 혁명의 정신을 잘 드러내고 있다. 뮤지컬 형식을 취하면서 한국적인 맛을 잘 살려낸 작품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