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메타데이터
항목 ID GC02800580
한자 石灘亭
영어공식명칭 Seoktanjeong Pavilion
영어음역 Seoktanjeong
영어의미역 Seoktanjeong Pavilion
분야 생활·민속/생활,문화유산/유형 유산
유형 유적/건물
지역 전라북도 고창군 고창읍 율계리 341[고창천길 174-10]
시대 조선/조선 전기
집필자 서홍식
[상세정보]
메타데이터 상세정보
성격 정자
건립시기/일시 1581년연표보기
정면칸수 3칸
측면칸수 3칸
소재지 주소 전라북도 고창군 고창읍 율계리 341[고창천길 174-10]지도보기
소유자 고흥유씨 석탄 종중
문화재 지정번호 고창군 향토문화유산 제6호
문화재 지정일 2004년 6월 8일연표보기

[정의]

전라북도 고창군 고창읍 율계리에 있는 조선 전기 정자.

[개설]

석탄정은 1581년(선조 14)에 석탄(石灘) 유운(柳澐)이 낙향하여 학문을 강의하기 위해 세운 정자이다. 특히 정자 주변의 노송과 고목들이 아름답고 소박한 조화를 이루고 있다.

[위치]

봉덕리에서 율계리로 오는 지방도 15호선에서 고창군 보건소로 가기 전 갈림길 왼쪽 석탄마을 안에 있다.

[변천]

석탄 유운이 세운 석탄정은 동쪽과 서쪽에 ‘상풍루(爽風樓)’와 ‘영월헌(迎月軒)’이라는 현판을 걸었다. 뜰에 반송을 심고 정자에서 좀 떨어진 앞 냇가에는 낚시터를 닦아 향사우(鄕士友)와 더불어 풍월을 읊고 학문을 강론하였다.

[형태]

정자는 정면 3칸, 측면 3칸의 팔작지붕이며, 자연석 덤벙주초 위에 두리기둥을 세우고, 도리 밑에는 장여를 받혔으며, 홑처마로 마무리하였다. 마루 중앙 칸에는 방을 들였고 방 뒤칸의 마루는 높은 누마루로 설계해 밑으로 아궁이를 두었다.

[현황]

석탄정은 당시 문장가들이 일생에 한번 와보는 것이 소원일 정도로 유명한 정자였다. 지금도 당시의 판서(判書) 서헌순(徐憲淳), 좨주[祭酒] 송병선(宋秉璿)의 기문, 심석(心石) 송병순(宋秉珣), 간재(艮齋) 전우(田愚)가 지은 시가 있고, 옆으로는 수찬(修撰) 창산(昌山) 조석원(曺錫元)이 지은 유허비(遺墟碑)가 서 있다. 오랜 세월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보존이 잘 되어 있어, 2010년 현재도 이강수 고창군수를 비롯한 유제구 석탄정보존회장, 조병완 고창향교 전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석탄정조대회가 열리기도 한다. 2004년 6월 8일 고창군 향토문화유산 제6호로 지정되었다.

[의의와 평가]

정자 주변의 노송과 고목들이 조화를 이루고 있어 조선 전기의 강학과 휴식을 위한 대표적인 정자 양식을 볼 수 있는 귀중한 자료이다.

[참고문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