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파

  • 판정리(板井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성송면에 속하는 법정리. 판정리는 ‘통시암’·‘통샘’·‘판정(板井)’이라 불렸다. 널빤지로 통을 짠 샘이 있었다는 의견과 마을이 우물에 띄어놓은 널빤지와 같은 지형이라 ‘판정’이라는 설도 있다. 형성 시기가 뚜렷하지 않으나, 조선 전기 광산김씨(光山金氏)가 안방죽골에 터를 잡았으나, 200년 후 역수(逆水)와 화재 등을 피해 현재의 축동마을 자리에 새터를 잡아 살기...

  • 판흥(判興)김연수(金秊洙)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와 현대 고창 출신의 기업가. 본관은 울산(蔚山)이며, 아명은 판흥(判興), 호는 수당(秀堂)이다. 1896년 10월 1일 전라북도 고부군 부안면 인촌리[현 전라북도 고창군 부안면 봉암리]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김경중(金暻中)이며 어머니는 장흥고씨(長興高氏)이다. 김성수(金性洙)가 형인데, 큰아버지 김기중(金祺中)의 양자로 들어갔다. 김연수는 어려서부터 한학을 배우기...

  • 팔팔 장어 먹는 날(-長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서 풍천장어를 알리기 위해 매년 열고 있는 행사. 8·8장어먹는날은 고창수산물축제의 일환으로 치러지던 장어 잡기 대회 및 장어 시식회를 독립적인 행사로 기획한 것이다. 2005년 고창군에서 매년 8월 8일을 ‘장어데이’로 선포하면서 제1회 8·8장어먹는날 행사가 치러졌다. 여름철 떨어진 기력을 되찾는 데 보양 식품으로 장어가 최고이며, 장어를 먹고 팔팔[8·8]하게...

  • 패철윤도장(輪圖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성내면 산림리 낙산마을에서 풍수 지남침을 제작하는 장인. 윤도장은 24방위를 원으로 그려 넣은 풍수 지남침(指南針)을 제작하는 전문 기술자이다. 윤도[전통 나침반]는 남북 방향을 가리키는 자석 바늘을 이용하여 지관이 음택과 양택 등 풍수[묘 또는 집터 자리를 정함]를 알아볼 때나 천문과 여행 분야에서 사용되는 필수 도구이다. 명칭의 유래는 알 수 없으나 조선 시대...

  • 팽나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 분포하고 있는 수령 약 200~350년 된 8그루의 팽나무 노거수. 팽나무는 한국 원산으로 양지와 음지를 가리지 않고 산기슭이나 계속에서 자라는 낙엽 활엽 교목이다. 높이 20m 정도로 직립해서 자라며 가지가 넓게 퍼져 원개형을 이룬다. 수피는 화색 또는 흑회색으로 껍질눈이 있으나 갈라지거나 벗겨지지는 않는다. 암수 따로 또는 양성화가 달리는 잡성화로 4~5월에...

  • 편옥석(片玉石)편재준(片在俊)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전라북도 고창 출신의 국악인. 편재준(片在俊)의 본관은 만경(萬頃), 본명은 편옥석(片玉石)이다. 아버지는 편도일(片道一)이고 어머니는 문남산(文南山)이다. 4남 2녀 중 큰아들로 태어났다. 편재준은 맹인이었으나 퉁소의 대가였다. 편재준은 조선 시대 대동미를 운송하던 큰 포구인 사진포[현 전라북도 고창군 흥덕면 사포리 337번지]에서 1913년 태어났다. 사진포는 조기...

  • 편재준(片在俊)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전라북도 고창 출신의 국악인. 편재준(片在俊)의 본관은 만경(萬頃), 본명은 편옥석(片玉石)이다. 아버지는 편도일(片道一)이고 어머니는 문남산(文南山)이다. 4남 2녀 중 큰아들로 태어났다. 편재준은 맹인이었으나 퉁소의 대가였다. 편재준은 조선 시대 대동미를 운송하던 큰 포구인 사진포[현 전라북도 고창군 흥덕면 사포리 337번지]에서 1913년 태어났다. 사진포는 조기...

  • 평강채씨(平康蔡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채송년을 시조로 하고 채준·채언상을 입향조로 하는 전라북도 고창군 세거 성씨. 평강채씨 고창군 입향조 채준(蔡準)은 평강군(平康君) 채송년의 9대손으로 인조 때 전라북도 부안군 부안읍 봉덕리에서 고창군 흥덕면 용반리(龍盤里) 남당(南塘)으로 옮겨 와 정착하였다. 채언상(蔡彦祥)은 평강군 채송년(蔡松年)의 10대손이자 예조판서를 지낸 채충경(蔡忠敬)의 5대손으로 1524년(중종 19...

  • 평산신씨(平山申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신숭겸을 시조로 하고 신익수·신초성·신광흡을 입향조로 하는 전라북도 고창군 세거 성씨. 평산신씨는 고려의 개국공신인 장절공(壯節公) 신숭겸(申崇謙)을 시조로 한다. 평산신씨 고창군 입향조인 용국공(龍國公) 신익수(申益秀)는 사간공 신호(申浩)의 12대손으로 1651년(효종 2) 당시 전라도 나주목 임곡면 종산리에서 태어나 고창군 부안면 용산리로 옮겨 와 정착하였다. 도천당공(道川堂...

  • 평산유씨(平山庾氏)무송유씨(茂松庾氏)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유금필을 시조로 하고 유녹숭을 입향시조로 하는 전라북도 고창군 세거 성씨. 무송유씨(茂松庾氏)는 고려 시대 정1품인 태사(太師) 충절공 유금필(庾黔弼)을 시조로 한다. 유금필은 고려 때 태조를 도와 삼한 통일에 공을 세워 삼중대광통합삼한익찬공신에 봉해지고 태사에 오른 인물이다. 4세 유장신은 평산유씨(平山庾氏)의 중시조가 되었고, 5세 유녹숭(庾祿崇)은 무송유씨의 중시조가 되었다....

  • 평상복일상복(日常服)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북도 고창 지역에서 사람들이 일상적인 활동을 할 때 입는 옷. 일상복은 남녀가 평상시 착용하는 복식이다. 이를 일반적으로 평상복이라고 한다. 고창군 해리면 광승리 상부마을에서는 예전에 집안 일이 많고 외부 활동이 적었던 여자 복식은 외출복을 따로 입지 않고 평상복인 치마와 저고리를 착용했다. 남자들은 바지와 저고리를 입거나 삼베로 만든 반소매인 반동을 입었다. 하지만 현재는 일...

  • 평생교육(平生敎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서 이루어지는 정규 학교 교육을 제외한 모든 형태의 조직적인 교육 활동. 평생 교육은 사회 교육보다 넓은 개념으로 가정 교육·학교 교육·사회 교육 등이 유기적으로 통합되어야 한다는 교육 원리를 말한다. 또한 1999년 제정된 「평생교육법」에는 평생 교육을 학교의 정규 교육 과정을 제외한 학력 보완교육, 성인 기초·문자 해득 교육, 직업 능력 향상 교육, 인문 교양...

  • 평생의례(平生儀禮)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 지역에서 일생을 거치면서 인생의 중요한 단계마다 지내는 의례. 평생 의례는 사람이 태어나서 성장하고 혼인하여 자식을 낳고 사망하는 일생의 전 과정에 거치는 의례를 말한다. 이를 ‘일생 의례’라고도 한다. 또한 이를 크게 관례(冠禮), 혼례(婚禮), 상례(喪禮), 제례(祭禮)로 나누어 관혼상제라고 부르기도 한다. 인간의 일생은 연속적인 과정이지만 몇 가지의 단계로 구성...

  • 평숙(平叔)송태회(宋泰會)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고창 지역에서 활동한 교육자이자 서예가. 본관은 여산(礪山)이며, 자는 평숙(平叔), 호는 염재(念齋)이다. 염재거사(念齋居士), 또는 염재옹(念齋翁)으로도 불렸다. 1872년 지금의 전라남도 화순군 동북면 사평리에서 태어났다. 아버지는 송긍면(宋兢勉)이다. 송태회는 어려서부터 글씨를 잘 써서 6세 때 쓴 「녹괴서실(綠槐書室)」이란 글씨를 중국 원세개(袁世凱)가 보고...

  • 평지리[고수면](平支里[古水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고수면에 속하는 법정리. 평지리에 관한 지명 유래는 뚜렷하게 확인되지 않는다. ‘예동(禮洞)’에서 1914년 ‘평지(平支)’로 개칭했다고 한다. 경주이씨(慶州李氏)가 터를 잡아 살기 시작하면서 마을이 이루어졌다고 하나, 그 시기를 포함한 뚜렷한 기록은 없다. 본래 고창군 수곡면(水谷面)의 지역으로, 1914년 4월 1일 조선총독부령 제111호에 따라 예동(禮洞)·옥...

  • 평지리[해리면](平支里[海里面])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해리면에 속하는 법정리. 평지리는 지형이 평평한 땅이라 ‘평지’라고 하였다 한다. 1643년대 김해김씨(金海金氏)가 들어와 살기 시작하면서 마을이 이루어졌다고 한다. 본래 무장군(茂長郡) 청해면(靑海面)의 지역으로, 1914년 4월 1일 조선총독부령 제111호에 따라 수락리(水洛里)·평지리(平地里)·신흥리(新興里)·칠성리(七星里)·하련리(下蓮里) 등이 병합되어 평지...

  • 평지저수지(平支貯水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고수면 평지리에 있는 농업 관개용 저수지. 평지저수지는 고창군 고수면 평지리와 고창군 고수면 초내리 일대에 농업용수를 공급하기 위하여 주진천[인천강]의 상류인 평지천의 상류에 있는 청계천을 막아 건립한 저수지로서, 1976년 착공하여 1978년에 준공되었다. 제방 형식은 필댐[죤형]이며, 제방 체적은 1만 6200㎥, 제방 길이는 154m, 제방 높이 21m이다....

  • 포구(浦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조선 시대 고창 지역의 배가 드나드는 개의 어귀. 포구(浦口)는 바닷물이나 강물이 드나드는 ‘개[浦]’ 중에서 배가 입·출항하는 곳을 말한다. 위치에 따라 바닷가에 있는 해상 포구와 강가에 있는 강상 포구로 나눌 수 있고, 기능에 따라 비교적 가까운 거리를 건너는 나루와 배가 입·출항하는 포구로 나누어진다. 조선 시대 전라북도 고창 지역에는 서쪽 해안의 무장현과 흥덕현을 중심으로...

  • 포구나무팽나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 분포하고 있는 수령 약 200~350년 된 8그루의 팽나무 노거수. 팽나무는 한국 원산으로 양지와 음지를 가리지 않고 산기슭이나 계속에서 자라는 낙엽 활엽 교목이다. 높이 20m 정도로 직립해서 자라며 가지가 넓게 퍼져 원개형을 이룬다. 수피는 화색 또는 흑회색으로 껍질눈이 있으나 갈라지거나 벗겨지지는 않는다. 암수 따로 또는 양성화가 달리는 잡성화로 4~5월에...

  • 포내호리 도기소(布乃乎里陶器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고려 시대 고창 지역에 설치된 특수 행정구역. 소(所)는 고려 시대 있었던 말단 행정구역의 하나로 향(鄕)·부곡(部曲)·장(莊)·처(處)와 함께 부곡제(部曲制)를 구성한다. 주로 왕실과 관아에서 필요로 하는 광물이나 수공품의 생산을 맡아 하던 곳이다. 생산물의 종류에 따라 금소(金所), 은소(銀所), 동소(銅所), 철소(鐵所), 사소(絲所), 주소(紬所), 지소(紙所), 와소(瓦所...

  • 포상정 삼층석탑(浦上亭三層石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전라북도 고창군 고수면 초내리에 있는 고려 시대 석탑. 포상정 삼층석탑은 불탑으로 고려 시대의 양식을 지닌 3층짜리 석탑이다. 현존하는 탑의 부재는 3층탑으로 보기에는 어려움이 많고, 3층탑 형식을 지닌 것으로서 1층과 상륜부, 기단부의 하대석과 지대석이 결실된 상태이다. 포상정 삼층석탑은 원래 성송면 무송리 송산마을 폐사지에 있었던 것으로, 40여 년 전에 이곳으로 옮겨왔다고 한...

  • 폭나무팽나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 분포하고 있는 수령 약 200~350년 된 8그루의 팽나무 노거수. 팽나무는 한국 원산으로 양지와 음지를 가리지 않고 산기슭이나 계속에서 자라는 낙엽 활엽 교목이다. 높이 20m 정도로 직립해서 자라며 가지가 넓게 퍼져 원개형을 이룬다. 수피는 화색 또는 흑회색으로 껍질눈이 있으나 갈라지거나 벗겨지지는 않는다. 암수 따로 또는 양성화가 달리는 잡성화로 4~5월에...

  • 푸른 보리 구릉지대, 청보리밭에서 펼쳐지는 봄의 향연(-丘陵地帶-靑-饗宴)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보리는 밀, 쌀, 옥수수 다음 가는 세계 제4위의 곡물이다. 떫은맛이 있고 성질이 차가워서 체온을 조절해 주며 체액을 형성하는 기능이 있다. 보리는 겨울 동안 추위를 이겨 내고 결실을 맺는 곡물로서 냉한 기운을 가지고 있어 더위를 이길 수 있는 식품으로 수박과 함께 여름에 더 많은 사랑을 받은 곡물이다. 남동아시아에서 재배가 시작되었는데, 우리나라에는 고구려의 주몽이 남쪽으로 올...

  • 풍성식품(豊盛食品)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대산면 광대리에 있는 김치 제조업체. 풍성식품은 질 좋고 맛좋은 많은 종류의 김치를 직접 생산하여 생산 농민의 영농 의욕을 고취하고 소비자들에게 질 좋은 제품을 공급하고자 설립하였다. 2000년 7월 20일 (주)풍성식품 법인을 설립하였다. 고창 지역의 자연 기후 조건에서 생산된 무, 배추, 양념류 등 원재료를 활용하여 전통의 맛을 최대한 살려 소비자를 확보한다는...

  • 풍수지리(風水地理)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 지역에서 음양오행설을 기초로 땅에 관한 이치를 설명하는 이론. 풍수는 풍수 사상·풍수지리·풍수설·풍수 도참설 등 여러 가지로 불린다. 풍수 사상은 이를 논리 정연한 학문적 체계로 이해하는 태도이고, 풍수지리는 산의 배치와 물의 흐름, 지형과 방위, 하늘과 땅의 기운 등을 고려하여 인간에게 유리한 방향으로 일을 하는 것이다. 풍수지리는 과거 역사 속에서 삶의 터전을 만...

  • 풍암정(豊嵓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고수면 황산리에 있는 조선 후기 정자. 고수면 황산리 황산 서쪽 산기슭에는 3~4인이 앉을 만한 바위가 있다. 아래로는 3층의 돌층계가 있는데, 풍암정은 맨 위층에 서남간을 바라보고 건립되어 있다. 황산은 죽산인(竹山人) 무송당(撫松堂) 안방성(安邦成)이 어버이를 산 위에 모시고 손수 소나무 씨를 뿌림에 따라 푸르게 변했다. 그런 이유로 안방성은 무송(撫松)이라 당...

  • 풍천주진천(舟津川)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고수면 은사리 칠성마을 산기슭에서 발원하여 고창군 심원면 용기리 서해안으로 흘러드는 하천. 주진천[인천강]은 우리나라 남서부에 위치하는 지방 관리 하천으로서 심원면 용기리에서 서해안으로 유입되고, 중상류 유역은 대부분 농경지, 하류 유역은 대부분 산지로 형성되어 있는 지역이다. 주진천[인천강]의 발원지는 고수면 은사리 수량동 명매기골에 있는 명배기샘이다. 주진천은...

  • 풍천(風川)고창 선운산 도솔계곡 일원(高敞禪雲山兜率溪谷一圓)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 아산면 삼인리 선운사 일대에 있는 계곡. 도솔계곡의 도솔은 미륵부처가 있는 도솔천궁을 의미한다. 선운산(禪雲山)이나 도솔봉(兜率峰)은 모두 불도(佛道)를 닦는 산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다. 일제 말기 선운사 배화수 주지는 풍천으로 불렀다고 한다. 따라서 이곳의 전통적인 이름인 풍천(風川)으로 부르는 것도 고려해 봄직하다. 선운계곡·선운천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선운산에...

  • 풍천장어(風川長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전라북도 고창군에서 생산되는 장어. 풍천장어는 선운사 앞에서 줄포만[곰소만]으로 흘러드는 주진천[인천강] 일대 민물과 바닷물이 교차하는 지점에서 잡히는 뱀장어를 일컫는 말이다. 풍천은 바닷물과 강물이 합쳐지는 지형을 일컫는 말로 약 4㎞에 달하는 선운사 어귀의 주진천[인천강]은 예부터 큰 바람이 서해 바닷물을 몰고 들어와 민물과 바닷물이 만나는 대표적인 풍천으로 꼽힌다. 실뱀장어가...

  • 풍천장어구이(風川長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선운사 어귀 주진천[인천강]에서 나는 장어에 양념을 발라 구운 고창 지역의 향토 음식. 풍천장어구이는 민물로 올라와 7~9년 성장하다가 산란을 위해 바다로 회유하기 전 바닷물과 민물이 만나는 풍천인 주진천[인천강]에서 잡힌 장어로 요리한 고창의 향토음식으로 작설차, 복분자주와 함께 고창의 3대 특산물이다. 1980년대 이후 자연산 장어는 거의 찾아볼 수 없어 대부분 양식을 한다....

  • 풍천장어요리풍천장어구이(風川長魚-)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선운사 어귀 주진천[인천강]에서 나는 장어에 양념을 발라 구운 고창 지역의 향토 음식. 풍천장어구이는 민물로 올라와 7~9년 성장하다가 산란을 위해 바다로 회유하기 전 바닷물과 민물이 만나는 풍천인 주진천[인천강]에서 잡힌 장어로 요리한 고창의 향토음식으로 작설차, 복분자주와 함께 고창의 3대 특산물이다. 1980년대 이후 자연산 장어는 거의 찾아볼 수 없어 대부분 양식을 한다....